본문 바로가기
Food trip

대구 매운맛 월성동 맛집 만복이쭈꾸미 즐기기

by jinnyhwang 2021. 12. 14.
728x90
반응형

대구 매운맛 월성동 맛집

만복이쭈꾸미 즐기기




여러분의 스트레스를 책임집니다.
"어뜩 온나~"
ㅋ.ㅋ.ㅋ. 징짜?

사실은
대구 매운맛 매콤하고 달콤한 양념에 쫄깃한 쭈꾸미의 식감으로 즐겨보는 것으로 기분 전환 확실하게 해보자는 의미랍니다. 오늘 소개드릴 식당이 바로 찐 맛 대구 쭈꾸미 맛집으로 소문난, 경북 경산 출신 쭈꾸미 전문점이거든요.

이미 맛의 정평이 나있어 지역에 체인점이 많은 만복이쭈꾸미가 바로 주인공입니다. 경산 옥산에 본점이 있고 이번에 방문해서 맛을 본 곳은 대구 월성동 맛집 만복이쭈꾸미입니다. 대구의 매운맛을 제대로 만날 수 있는 식당이니 매콤함 당길 땐 꼭 찾아보시는 걸로.

그럼 월성동 맛집 만복이 찾아 나서볼까요?

이렇게 선연한 빨간색 양념 비주얼 어쩔!
군침 참을 재간이 있나요?
전 없어요. 벌써부터 뱃속이 요동치고 있으니까요.

만복이 쭈꾸미는 주꾸미 좋아하는 저의 최애 쭈꾸미 전문점이기도 한데요, 불향이 부드러우면서도 양념에 수분이 흥건하지 않고 진한 특징이 있어 더 좋아요.



제가 가본 대구의 만복이 쭈꾸미 식당 체인은 대구 혁신도시, 동대구역 근처 신천동 그리고 칠곡 학정동에 있는 곳인데요 모두 미세한 차이는 있을지언정 불향 특유의 양념 맛은 여전하더라고요.

근데 첫 방문인 월성점은 그 점포 건물부터 약간 다른 체인점과 다른 분위기였어요.

사진은 건물 뒤 주차장에서 들어서는 뒷문 모습. 앞쪽은 도로는 좁지만 차량 이동이 꽤 많아 도보로 접근할 때나 편히 찾아볼 수 있겠더라고요.

주차장은 건물 끼고 뒤에 넓은 터가 있으니 놓치지 말고 찾아오세요. 다른 느낌이라고 하는 건 단층 건물이라 그런 생각이 좀 들었던 것 같아요.


식당 뒷마당에 은행나무가 곱게 물들었기에
감성 담아 낙엽 사진도 한번 남겨 봤어요.^^*



식당 내부가 꽤 넓습니다.
홀을 가로질러 정문 쪽으로 와보니 아이들이 좋아할 사탕 뽑기 기계도 있고 수족관에는 황금빛이 영롱한 금고기가 보여요. 누가 오더라도 시선을 뺏기겠구나 싶을 정도로 신기한 색감이 있더라고요. 어쩌면 식당의 마스코트가 아닐까 생각도 해봤어요.

널찍한 식당 내부는 이런 모습.
햇살이 잘 들어오는 출입문이 바로 건물 앞쪽 정면 출입구랍니다. 단층 건물도 그렇고 전통 문살 비스무리한 느낌의 출입문도 인상적인 대구 월성동 맛집 만복이쭈꾸미 식당.

쭈꾸미 주문 시 기억해야 할 것은 우리가 사랑하는 대구의 매운맛 중에 그 맵기 정도를 선택할 수 있다는 것입니다. 순한 맛, 보통맛 그리고 매운맛. 매운맛은 진짜 매워요.

가장 사랑받는 맛은 역시 보통맛.
보통맛도 약간 매콤하거든요. 주문할 때 맵기 선택하면 직원이 설명을 해줍니다. 불닭면? 신라면? 보다 살짝 맵다 정도.

쭈꾸미 주문을 하고 가장 먼저 차림 된 것은 콩나물 국물.
큰 그릇에 담아 각자 개인 그릇에 덜어먹을 수 있도록 했어요. 매운 음식엔 콩나물 딱 안성맞춤.

김가루는 밥 비벼 먹을 때 넣으면 좋죠.
기본 반찬은 직원이 차림 해주고 추가로 원하는 것은 셀프 코너에서 가져다 먹을 수 있답니다. 김가루 역시 셀프 코너에서 찾을 수 있어요.

매콤한 메인 요리 나오기 전에
상큼하게 입맛 달래줄 애피타이저는 샐러드. 약간 정도로 나오는데 소스가 상큼하고 채소가 신선한 편이었어요.


콩나물은 매콤 양념 주꾸미랑 밥을 먹을 때 가장 사랑받는 반찬 같아요.

맵기 조절할 때도 꼭 필요한 콩나물.

월성동 만복이쭈꾸미 식당 메뉴입니다.
쭈꾸미볶음은 2인분 이상 주문이 가능해요. (아쉬워요. 1인분도 먹고 싶단 말이죠:) 가격은 1인분 8천 원. 단 공깃밥 가격은 별도입니다.

쭈꾸미도 낙지도 있지만 전 언제나 쭈꾸미를 선택하죠. 대구에서 만복이!! 하면 대번에 나오는 말은 역시 주꾸미라는 것.


약간의 기다림 끝에 주문한 쭈꾸미가 나왔어요.
주꾸미가 표준어긴 하지만 경상도의 강력한 센 발음을 더해서 쭈꾸미라고 이야기하는 게 더 즐거워요. ^^ 더 매콤한 것 같고 더 맛있는 것 같아요.

대구에 오면 꼭 쭈꾸미라고 해주세요.^^
양념색깔이 붉디붉어 군침을 자극합니다. 적당한 크기의 쭈꾸미는 먹기 편하게 잘라져서 나와요. 다른 부재료는 약간의 양배추가 다이고 오롯이 주꾸미와 양념의 조화 그리고 불향이 가미된 맛입니다.

자꾸 봐도 맛있는 맛.
보기만 해도 군침. 그리고 스트레스가 풀릴 것 같아요. 오늘 점심도 당장 먹고 싶은 쭈꾸미.^^

고민할 것 없이 큰 대접에 공깃밥을 쏟아부었어요.

질지 않아 빡빡한 양념이 넉넉하게 들어가 있는 쭈꾸미볶음을 덜어먹는 국자로 떠서 내 그릇에 퍼담아 봅니다. 함께 먹을 땐 양 조절도 신경 써야 한다는 것. 하하하하.
내 마음의 욕심은 어쩔. ^^


콩나물과 김가루도 필수라고 했지요?
이제 준비는 완료되었어요. 숟가락으로 슥슥슥 비비기만 하면 됩니다. 비비는 순간도 기다리기가 힘들어.


잘 비빈 쭈꾸미볶음 비빔밥, 열 보양식이 안 부럽다. ^^
이 한 숟가락으로 많은 것이 끝납니다. 살짝 달콤하면서도 불향이 좋고 쫄깃한 주꾸미와 양념의 조화가 최고입니다. 쭈꾸미볶음 전문점이 많긴 하지만 단연코 저는 만복이 추천해요.

이번에 첫 방문이었던 만복이쭈꾸미낙지 식당 월성점.

색다른 식당의 외형적인 느낌도 인상적이었는데 역시 믿고 먹는 대구의 매운맛 대표 음식, 쭈꾸미볶음 불향 최고였어요. 같이 먹는 사람들도 중요하지만 역시 기본적으로 맛있음이 장착되어 있어 좋았던 대구 월성동 맛집 만복이였어요.

만복이쭈꾸미낙지볶음 월성점
대구 달서구 월배로24길 106 (월성동 1369-2)
053-644-9233

728x90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