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Food trip

대구 율하동 설렁탕은 우직한설렁탕 맛점 해요

by jinnyhwang 2020. 2. 17.
728x90
반응형

대구 율하동 설렁탕은 우직한설렁탕 맛점 해요

 

오늘도 어김없이 심각하게 고민하는 것 중 하는 건 역시 '오늘 점심 뭐 먹지?' 진짜 우리 인생은 내내 선택의 연속인 것 같습니다.  오늘 맛점 하셨나요?  오늘 점심은 뭘로 드셨나요?   특히 함께 식사를 하는 동행자의 성향에 따라서 그날 점심 메뉴 선택은 확실히 색깔이 달라지는 것도 같습니다. 

함께 점심식사를 하는 친구는 군것질 따위는 전혀 하지 않으면서도 고기도 좋아하고, 설렁탕도 참 좋아하는 타입인데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군살이 잘 없다는 점은 먹는 대로 살로 가는 제게는 꽤난 약 오르는 일이 아닐 수 없어요. 하핫. 대구 율하동 설렁탕 맛집 없냐고 이야기를 하다가 얼마 전부터 봐 두었던 율하동 우직한설렁탕 식당을 찾아가 보기로 했는데요 처음 방문하는 식당으로 갈 땐 항상 기대 반, 걱정 반이 되는 일.  하지만 결론부터 말하면 맛점 하기에 딱 좋은 식당이었답니다.

 

대구 동구 율하동 맛집 우직한설렁탕 식당 전경.  식당이 율하교 대로 바로 옆이라 진입이 쉽지 않은데요 코너를 살짝 돌아 골목으로 나오면서 식당에 들어가면 됩니다. 식당 앞에 차를 주차할 수 있었어요.

 

식당 상호만 들어도 우직하게 진국일 것 같은 율하동 설렁탕 맛집 우직한설렁탕.  오전 10시 30분에 오픈하여 저녁 10시까지 영업을 하고 정기휴무는 매주 화요일입니다. 

한우 맛집 찾아가면 볼 수 있는 한우왕.  고기 좀 맛있다는 한우왕과 고기를 거래하는 가 싶었는데 식사하기도 전에 기대감 상승 추가요.

 

식당 내부는 아담했는데 소규모 단체로 올라앉을 수 있는 독립된 마루 자리까지 있더라고요.  홀에는 이미 여러 사람이 와서 식사를 하는 모습.  원산지 표시 잘 되어 있고 설렁탕 효능까지 일목요연하게 잘 만들어 두었네요. 

 

사골, 모둠뼈, 우족 등 모든 소고기 부위가 한우이고 고춧가루를 제외한 다른 식재료도 모두 국산을 사용하고 있어 그 믿음이 더 커지는 것 같았어요.  요즘 미국산, 호주산 소고기도 꽤 괜찮다 하고 하지만 한우를 '굳이' 고집하는 이유까지 다들 볼 수 있도록 했는데 역시 정답은 그 신선도였어요.  저도 한우 좋아요.

 

심플한 메뉴판.  우직한설렁탕이라는 이름처럼 여러 가지 메뉴를 올리기보단 식사는 설렁탕 하나, 한우를 즐길 수 있는 수육밖에 없어요.  단품 메뉴로 승부하는 건 아무 식당에서 할 수 없는 자신감이 있다는 증거.  그 와중에 제 눈에 딱 걸린 메뉴판의 오타가 보이네요.   모든 재료라고 적어야 하겠지만 쟤로라고 적혔어요. ^^  한우 고집은 칭찬해요.

특 설렁탕과 도가니탕도 큰 메뉴판을 보니 주문할 수 있나 봐요. ^^

 

테이블에는 후추와 소금이 준비되어 있습니다. 

 

기본 반찬은 깍두기와 김치.  깔끔하게 담겨오고요.

놓칠 수 없는 설렁탕의 반찬으로는 역시 매콤한 청양고추입니다.  고추에 윤이 나는 것이 진짜 매울 것 같았어요.  청양고추는 좀 매워야 맛이죠. 

 

대구 율하동 맛집 우직한설렁탕 식당에서 맛있는 점심.  같이 맛점 해요.  김치와 깍두기만 맛있어도 설렁탕 반찬의 8할은 성공이지 않을까 싶습니다. 

 

설렁탕에 있는 고기를 찍어 먹으면 된다고 소스를 담은 그릇을 내어주셨어요. 

 

취향에 따라 설렁탕에 양념을 넣어 먹는 사람도 있으니 양념은 따로 준비. 

 

그리고 뜨끈한 뚝배기에 담긴 설렁탕이 나왔습니다.  이것이 바로 대구 율하동 설렁탕 맛집 우직한설렁탕 식당의 설렁탕 한 그릇.  맛점 하고 있어요.  뚝배기 사이즈는 크다 싶지는 않을 정도의 사이즈였는데 내내 뜨끈하게 먹을 수 있어 좋았지요.  

 

공깃밥도 함께 등장.  무엇보다 인상적인 것은 주방에서 일하는 사람들이 모자를 챙겨 쓰고 단정한 차림인 식당은 많이 봤는데 홀에 음식을 가져다주시면서도 주방 모자를 단정하게 쓰고 있는 모습이 인상적이었어요. 맛만큼이나 청결도 신경을 쓴다는 반증이 아닐까 싶었어요. 

 

면 좋아하는 저는 설렁탕에 풀어 먹을 면 안 주면 어쩌나 하며 걱정했는데 역시 잘 삶긴 면도 함께 나왔네요.  뽀얀 진국 설렁탕 국물에 면을 풀어 우선 먹어줍니다. 

 

작은 뚝배기에 야무지게 고기가 들어있네요.  다양한 부위의 고기가 들어있는 모습인데, 살코기를 선호하는 저는 다음에 방문하면 살코기로 달라고 해볼 작정이랍니다. 

 

호로록 맛있게 설렁탕 소면 먹었어요.  면도 좋았지만 진하고 고소한 설렁탕 국물은 추운 날씨에 몸을 따뜻하게 해주기에 충분했어요.  점심부터 보양식을 먹는 기분이 든달까요. 

옛날 임금님도 즐겨먹었다는 서울 출신?의 음식 설렁탕.  요즘처럼 코로나19가 잡힐 생각을 하지 않는 불안한 시기에는 내 몸의 면역성을 챙기는데 힘써야 할 텐데요, 몸도 보하면서 면역력도 길러주는 설렁탕이 최고의 메뉴 중 하나가 아닐까 싶습니다.  

 

맛과 메뉴 청결 모두 신경쓴다는 율하동 우직한설렁탕 식당만의 약속.  어떤 유명한 식당도 초심을 잃어버리지 않는 것이 중요하다고 하잖아요?  식당에 붙여놓은 이런 다짐을 오래도록 잘 지켜가면 좋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깨알 꿀팁으로

곰탕과 설렁탕의 차이점이 뭔지 아시나요? 간단하게 말하자면 곰탕은 고기 국물이고, 설렁탕은 뼈국물이라고 해요.  뼈를 고아 만든 것이 설렁탕, 고기로 국물을 낸 것이 곰탕이라 우리가 먹는 설렁탕의 국물이 뽀얀 것이랍니다. 

 

우직한설렁탕

대구 동구 반야월로14길 5

대구 동구 율하동 43

053-961-1758

영업시간 10:30~22:00

정기휴무 매주 화요일

 

 

 

728x90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