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Food trip

청와대 오찬음식 본가안동국시 대구 율하동 맛집 점심특선 칭찬해

by jinnyhwang 2020. 3. 13.
728x90
반응형

청와대 오찬메뉴 본가안동국시 대구 율하동 맛집 점심특선 칭찬해

 

고급진 느낌 뿜뿜 나면서 남다른 칼국수를 맛볼 수 있는 본가안동국시 율하점 다녀왔어요.  안동국시라는 상호에서도 느낄 수 있듯 경상도 안동 지방 양반가의 손님 접대 음식 국수가 현재의 대중적인 국수로 자리를 잡은 음식이란 점이 특징입니다.  다만, 안동의 전통 음식이 아니라 안동이란 지역명을 채용하고 국수의 경상도 방언 국시가 결합이 되어 서울에서 먼저 탄생을 했다고 하는 게 함정.  지금은 명실공히 전국 체인 국수 맛집이 아닌가 싶습니다. 

히스토리가 이렇다 한들 본가안동국시 생각하면 항상 경북 안동이 생각나는 건 어쩔 수 없는 일인 것 같아요.  특히 매력적인 국수의 맛을 한번 보고 나면 곳곳에 있는 안동국시 체인을 찾아가게 되는 놀라운 변화를 경험할 수도 있겠지요.  이제 소개해드릴 안동국시는 김영삼 대통령 재임 시절 청와대 오찬메뉴로 올라가기도 했던 음식으로 점심특선을 칭찬할만해서 다시 들고 왔어요.  대구 율하동 맛집 본가안동국시율하점. 구성도 좋은 점심특선 살펴보러 가실 게요.

 

본가안동국시 율하점 전경.  건물 앞에 주차장이 있어요. 저도 좋아하게 된 점심특선이 소문이 많아 나서 그런지 딱 점심시간에 가면 방문자가 많아서 주차장이 가득 찰 때도 있더라고요.  한 발 빠른 방문 추천드립니다. 

 

통유리를 통해 햇살이 잘 들어서 그런지 굉장히 밝은 느낌의 식당 홀.  안쪽으로는 유리 칸막이 홀에는 파티션을 두어 구분해 깔끔한 느낌입니다.  

 

대구에서 안동국시를 처음 먹었던 것은 국수를 좋아하는 언니를 따라 대구 시내인 동성로 반월당에서였어요.  어머, 이런 국수가 다 있네 하면서 고기와 사골을 우려낸 육수와 어울리는 안동국시를 잘 먹었던 기억이 납니다.  반찬도 딱 내가 좋아하는 음식으로 나오고 안동국시와도 어울리는 찬들로 준비되어 나와요. 

 

테이블에 바로 볼수 있는 미니 메뉴판이 준비되어 있어요.  메뉴판에 깨알 같은 매력, 우리 동네 아지트라는 문구가 눈에 들어오네요.  기본이 되는 안동국시부터 국밥까지 단품 메뉴도 다양한데 역시 눈에 들어오는 건 점신특선입니다.  국수와 곁들여 수육, 모둠전을 함께 구성한 안동국시 점심특선이 있고.  새롭게 선보이는 안동비빔밥과 함께 구성한 안동비빔밥 점심특선도 좋습니다.  전 국수를 좋아해서 늘 안동국수 점신특선으로 선택해요.  푸짐하면서도 9,900원에 즐길 수 있는 한 끼.

 

수육과 모둠전 나오기 때문에 그에 필요한 소스도 준비되고요. 

 

물과 추가 반찬은 셀프 코너에서 이용할 수 있어요.  깔끔하게 관리가 잘 되어 있는 편입니다. 

 

안동국시를 싸 먹으면 좋은 양념 깻잎과 김치, 부추김치, 그리고 간장 양파에 청양고추까지 완벽해요. 

 

청양고추는 따로 차려주지 않기 때문에 먹을 사람이라면 셀프 코너에서 미리 챙겨 오면 됩니다. 

 

국수에 앞서 9,900원 점심특선에 포함되어 있는 수육과 모둠전이 먼저 나옵니다.  2인 점심특선에 올려진 수육.  무말랭이 김치와 소담스레 담아냈습니다. 육질 부드럽고 좋아 보여요. 

 

모둠전.  한두 개는 종류가 달라지기도 하는데 꽤 다양한 전을 한 번에 먹을 수 있어 만족스럽더라고요.  옛날 소시지도 좋고 두부, 산적, 호박, 동태전까지 푸짐합니다. 

 

대구 율하동 맛집으로 추천하는 국수 전문점.  안동국시 율하점.  청와대 오찬으로도 올라갔다는 안동국시와 더불어 모둠전과 수육까지 먹을 수 있는 점심특선 진짜 칭찬해요. 

 

개인 접시에 수육 한 점 올리고 김치와 부추 새우젓까지 가미해 맛있게 먹었어요.  따끈하게 나와서 부드럽고 씹는 맛 최고였습니다.   점심특선 구성도 좋은데 맛도 너무 칭찬하고 싶어요. 

 

마침내 등장한 안동국시.  본가안동국시 율하점 점심특선의 주인공이라고 하겠습니다.  안동국시를 처음 본 사람들이라면 의아할 수도 있겠네요.  이거 무슨 설렁탕 아닌가?  국수 국물이 이러한가? 하면서 말입니다. 

 

칼국수 면에 부드럽고 뽀얀 국물이 특색인 안동국시.  살코기와 국내산 사골로 국물을 냈기 때문에 담백하고 부드러운 영양만점 국물 맛을 선사합니다.  이 국물이 진짜 제대로란 말이죠.  본가안동국시 생각날 땐 뽀얀 국물부터 생각이 난다니까요. 

한우 살코기와 파를 올리고 후추까지 찹찹 뿌려주면 완벽한 안동국시가 탄생하죠.  날씬한 듯 하지만 쫄깃함이 살아있는 면도 국물도 너무나 잘 어우러집니다. 

 

9,900원으로 즐길 수 있는 푸짐한 점심특선 칭찬하고 싶은 본가안동국시 율하점의 한 상.  국시면을 건져내어 깻잎에 싸 먹으면 별미고요.  부추를 국수에 올려 함께 먹어도 좋아요.  담백한 국물은 진짜 나무랄 데가 없습니다. 

 

점심특선이 훌륭한 이유 중 하나는 역시 이 커피에 있습니다.  식사를 마친 후 식당 내에 있는 미니 카페에서 직접 내린 커피를 제공하는데요.  시원하거나 따뜻하거나.   간혹 식당 사정으로 커피 제공이 안 될 수도 있다는 점을 미리 고지하고 있으니 참고하셔야겠습니다.   자판기 원두도 좋지만 이런 세심한 배려 넘치는 서비스.   대구 율하동 맛집 본가안동국시 율하점이 사랑받을 수밖에 없는 이유가 아닐까 싶어요. 

 

본가안동국시 율하점 명함 참고하시고요.  소개하는 것처럼 가족 외식이나 직장 회식 낮 시간 주부님들 모임 하기에도 너무 좋은 공간이 되어줄 것 같습니다. 

 

728x90
반응형

댓글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