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Food trip

대구 동천동 노포 맛집 30년 전통 구남찜 식당 손님 바글바글한 비결

by jinnyhwang 2020. 5. 25.
728x90
반응형

대구 동천동 노포 맛집 30년 전통 해물찜 잘하는 구남찜 식당 아구찜

 

대구 동천동 노포 맛집 30년 전통 구남찜 식당 손님 바글바글한 비결

 

30년 전통은 아무나 하나.  대구에서도 칠곡에서 해물찜으로만 30년을 한결같이 장사해왔다는 구남찜 식당을 지인의 소개로 다녀오게 되었어요.  숙취가 있는 다음날 유독 생각이 나는 해물찜.  칠곡 해물찜 맛집이라는 소개를 듣고 요즘 칠곡3지구에서 핫하다는 팔거천변 동천동으로 향했습니다.

팔거천변 주변으로 요즘 맛집이 많이 뜨면서 길가에는 차들의 행렬로 몸살을 앓고 있는 정도죠.  그 가운데 대구 동천동 노포 맛집의 위세를 떨치며 30년 전통을 발하는 구남찜 식당.  멀리서도 해물찜의 맛을 알고 일부러 찾아온다는 자부심마저 들을 수 있었던 대구 노포 맛집 소개해드릴게요. 

 

대구 동천동 팔거천변에 위치하고 있는 구남찜 식당.  간판에서부터 뭔가 노포 식당의 그것이 보입니다.  가오리찜, 아구찜(아귀찜) 등 각종 해물찜 전문으로 칠곡에서만 30년 전통을 자랑한다고 하네요.  식당의 시작은 칠곡 다른 쪽이었는데 동천동으로 오면서 쭉 자리를 잡게 되었다고 해요. 

 

 

요즘 가장 기본이 되는 방역은 철저히.  상가를 살리기 위한 동천역 상가번영회의 마음이 느껴지네요. 

 

 

식당은 신발을 벗고 들어가야하는데 모두 좌식 테이블이더라고요.  엉덩이를 오래 깔고 앉아서 먹기를 좋아하는 제게는 약간 힘들었는데 노포 식당의 전통도 좋긴 하지만 편의를 위한 조치도 필요하다면 하는 것에 동의합니다. ^^

대구 동천동 해물찜 맛집 구남찜 식당, 역시 다양한 해물찜이 눈에 들어오네요.  가오리찜, 아구찜은 4개 단계로 인원에 따라 주문할 수 있었고요, 아구탕도 해물모듬찜도 그 맛에 대해 궁금증을 자아냈어요.  특별한 사이드 메뉴 없이 오로지 해물찜에만 올인하는 제대로 칠곡 해물찜 맛집인 듯합니다. 

 

 

모인 인원이 대여섯 명이 되다보니 찜 하나로는 부족해서 우리 일행은 아구찜과 해물모듬찜을 추가로 주문해두고 두 테이블에서 상차림을 받았어요. 

 

 

예의 친숙한 밥반찬이 차려집니다.  땅콩볶음, 멸치볶음, 꽈리고추볶음, 동치미까지.   전채로 먹을 수 있는 다시마도 좋더라고요.  

 

 

이것은 잔칫집에서나 먹을 수 있다는 잡채가 아닌가???   잡채를 만드는데 꽤 수고가 필요하다는 걸 알고 있는 저는 잡채가 나오니까 너무 좋더라고요.  청고추, 홍고추를 맛깔나게 썰어 놀린 것도 합격. 

 

 

많이 허기질 땐 잘 삶아낸 자색 고구마도 먹기 딱 좋아요.  심지가 좀 있긴 했지만 고구마 좋아하는 저는 당장 하나 까먹었답니다.  피를 맑게 하는 다시마는 일부러라도 챙겨 먹고자 하는 음식.   맛집을 하도 다니다 보니 그렇다고 핑계를 대지만 자꾸만 건강해져 가는 저의 몸, 혈액순환을 위한 나름의 조치로 '' 다시마를 먹지요. 

 

 

 

칠곡 해물찜 맛집 대구 동천동 노포 구남찜 식당의 아구찜이 나왔습니다.  해물찜의 가장 매력은 역시 콩나물과 매콤한 양념일 텐데요,  상큼한 기운을 돋우고 향기까지 채워낸 미나리는 생으로 잘라 올린 모습입니다.  

 

 

보드라운 아구살.  뼈도 있으니 먹을 땐 조심해서.  못생긴 아구지만 이렇게 아구찜으로 만날 땐 사랑하지 않을 수 없는 맛이라는 이율배반적인 상황.  맛있게 잘 먹겠습니다.  미나리는 볼 수록 상큼해 보이네요. 

 

 

사진으로 미처 담지 못한 반찬도 하나 보이는군요.  진한 양념이 맛있었던, 그래서 밥과 먹어도 좋았던 양념깻잎이 있습니다.  반찬이 대체로 무난하고 흔히들 정식 밥상, 혹은 엄마 밥상에서 만날만한 밥반찬이다 할 정도입니다. 

 

 

백미로 밥은 나오고요, 해물을 찍어먹을 수 있도록 고추냉이 간장이 준비되었습니다.  이제 본격적으로 먹어볼까요. 

 

 

해물찜의 양념이 흥건하지 않고 농도가 적당한 걸 볼 수 있었던 칠곡 동천동 노포 맛집 구남찜 식당.  흔히 찜 종류를 조리할 때 진득한 양념의 질감을 내기 위해서 전분을 많이 쓴다고 하는데 구남찜 식당에서는 전분을 거의 쓰지 않는다고 합니다.  굳이 걸쭉한 느낌을 내지 않고 양념 그 자체를 진하게 낸다고 말이죠. 

 

식사를 하는 중에도 수도 없이 몰려드는 사람들.  물론 홀에 사람들도 삼삼오오 모여있긴 했지만 미리 전화 주문을 하고 포장을 가지러 오는 손님이 꽤 많더라고요.  나는 소개를 받고 처음 왔는데 대구 노포 맛집 해물찜 잘하는 동천동 구남찜 식당의 맛을 알고 오는 사람들이 이렇게 많구나 싶었으니까요. 

 

 

진한 양념, 30년 전통으로 식당을 운영해온 노하우로 굉장히 빠른 속도로 해물찜을 조리해서 나오는 속도까지 역시 엄지척이었습니다.  쉴 새 없이 손님이 몰려들고 포장 손님이 오는 그 비결이 바로 구남찜 식당 특유의 진한 양념과 입댈 것 없는 해물찜의 맛이 아닐까 싶네요. 

 

 

미나리를 너무나 사랑하는 저는 해물찜에 미나리를 좀 더 푸짐하게 올려주면 더 좋겠다 하는 욕심이 생기더라고요. 

 

 

시간의 텀을 두고 나온 해물모듬찜입니다.  아무래도 해물모듬찜 메뉴가 많은 이들에게 인기인 모양입니다.  역시 양념의 진하기나 콩나물은 여전하고 새우를 포함한 각종 해산물이 가득 들어 있네요. 

 

 

새우도 보이고, 쭈꾸미도 보이고, 게도 들어있어요. 

 

 

새우 좋아하는 저는 냉큼 하나를 가져와 껍질을 바르고 하나 먹어 봅니다.  아~~!!!  매콤하고 맛있는 해물찜 뒤에 그림자처럼 보이는 소주잔을 어찌 숨기지 못했네요.  그냥 밥 먹으러 왔다가 해물찜의 맛있음에 소주까지 주문해버리고 말았던 것이었던 것이었어요. 

주문할 때 매콤한 정도는 이야기를 하면 됩니다.  해물찜은 역시 매콤함 빠지면 섭섭하니까 저는 특별히 매콤한 맛으로 주문을 넣었었지요.  해물찜 양념이 유독 맛있었는데 양념에 밥을 볶아먹어도 좋겠지만 워낙 손님이 많아서 그런지 볶음밥 메뉴는 운영하지 않더라고요.

해물찜만을 한결같이 만들어오면서 오랜 단골도 많은 대구 동천동 노포 맛집 해물찜 잘하는 구남찜 식당이었습니다.   매콤한 해물찜에 소주 한 잔 생각나네요. 

 

 

 

구남찜 식당

대구 북구 동천동 935-16

053-321-9104

주차 불가 (노변 이용)

포장 가능

 

728x90
반응형

댓글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