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Food trip

동대구ic 맛집 한우 구이맛이 끝내주는 농협축산물프라자

by jinnyhwang 2020. 7. 27.
728x90
반응형

맛있고 신선한 한우를 바로 구입해 구워 먹을 수 있는 동대구ic맛집 축산물프라자 내 셀프식당.  한우 치마살이 맛있게 구워지고 있다.

 

동대구ic 맛집 한우 구이 맛이 끝내주는 농협축산물프라자

 

대구에서 활동하는 식객의 한 명으로서 항상 맛있는 음식을 소개해드리고 있는데요, 하다 하다 이제는 어느 동네도 아니고 동대구ic 맛집을 소개해드리기에 이르렀습니다. 하하!   하지만 명실공히 대구한우맛집이 틀림없다는 점 먼저 말씀드리고요.

 

식당이 위치한 곳이 동구 용계동이지만, 동대구 인터체인지 진출로와 바로 인접하고 고기 좋아하는 분들이라면 절대로 놓치지 마시라고.  또한 고속도로를 타고 어디서든 출발해서 동대구로 진출하시면 바로 만나볼 수 있는 한우 구이 맛이 끝내주는 농협축산물프라자 동대구ic점 이야기입니다. 

굉장히 너른 부지에 축산물을 비롯한 식자재를 구입할 수 있는 매장이 바로 농협축산물프라자 동대구ic점.  가장 많은 비중이 역시 믿고 먹는 우리 한우, 돼지고기인데요.  장을 보러 오는 사람도 많지만 매장 내 셀프식당에서 맛있는 한우 구이, 혹은 점심 식사를 위해 방문하는 사람들이 가득합니다. 

주차장은 넓어서 이용하기 좋고요, 주 출입구가 두 군데라서 어느 쪽에서든 접근할 수 있어요.  또한, 전기자동차 충전기도 두 대(환경부, 급속) 설치되어 있어 전기차 오너들에게도 반가운 일이죠. 

 

이번엔 셀프 식당에서 구워 먹는 한우다!  명절이나 행사가 있을 때, 그냥 고기가 먹고 싶을 때 한우 소고기와 돼지고기 등을 사 먹어봤는데 고기 맛은 역시 강력 추천할만합니다.

우선 너른 매장에서 먹고 싶은 고기를 사는 것부터 먼저입니다.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한우 부위는 역시 안창살인데 이 날따라 안창살이 품절로 구매를 할 수 없었어요.  그래서 대체하여 사본 한우 고기 부위는 치마살과 갈빗살 부위였습니다.  이렇게 패킹된 고기를 계산 후 셀프 식당으로 들어가면 됩니다. 

 

셀프식당 또한 굉장히 넓어요.  한우 구이를 해 먹을 수 있는 불판이 언제나 준비되어 있죠.  편한 자리를 잡고 직원에게 구이 먹는다고 하면 기본 상차림이 나옵니다. 

 

금세 썰어낸 듯한 싱싱한 양파와,

 

국물이 시원하고 상큼한 미역 오이냉국이 나왔네요. 

 

기본 찬으로 두부와, 장아찌류, 샐러드, 초장에 찍어먹는 풍미가 좋은 건강식품 브로콜리까지.

 

 

고기엔 역시 재래기가 빠질 수 없잖아요?  고기에 곁들이는 생채 무침을 경상도 말로 재래기라고 표현하는데 이제는 모두 익숙해서 다들 알아들으실 거라 생각해 봅니다.   담아낸 양이 좀 적어 보이는데, 추가로 필요한 것은 셀프 코너에서 직접 가져다 먹을 수 있어요.

 

 

귀엽게 담아낸 감자 샐러드와 마늘, 소금.   쌈 채소와 마늘, 고추, 재래기, 쌈장, 소금 등은 반찬 셀프 코너에서 먹을 만큼 가져다 먹으면 되는 것들.  다른 차림은 직접 직원분에게 부탁하거나 준 것만 먹거나 할 수 있겠습니다. 

 

셀프식당에서는 한우만 구워 먹을 수 있다는 말이 메뉴판에서 가장 먼저 보이네요.  돼지고기 굽는 것은 안 된다는 사실 놓치지 말아야 할 내용 같아요. 

기본 상차림을 먼저 받은 후에 찾아보는 메뉴판.  

 

점심특선이 사실 농협축산물프라자 동대구ic점 셀프식당에서는 굉장한 인기입니다.  일전 포스팅에서 '지금까지 이런 갈비탕은 없었다'라고 엄청난 고기가 들어있는 상강한우탕은 하루 200그릇만 판매하는데 점심시간이 다 지나기도 전에 항상 매진된다는 것. 

 

점심특선 외에는 한우 구이를 먹을 수 있는데요, 인당 4천 원의 상차림비가 있습니다.  위에 먼저 소개해드린 상차림 비용이 바로 그것.   여느 한우 식육식당에도 상차림 비용은 있긴 하지만 4천 원은 그중에서도 꽤 비싼 편이 아닌가 싶기도 합니다. 

 

이제 본격적으로

한우 구이에 돌입!  

 

두툼한 돌판을 가스 불로 가열해서 고기를 구워 먹을 수 있도록 하는데요,  치마살과 갈빗살을 구매했던 저와 일행.  마블링이 너무 예쁜 치마살부터 냉큼 올렸는데 조금 눌러 붙더라고요.   후에 생각해보니 기름기가 조금 있는 갈빗살부터 구웠어야 했나 싶었습니다.   한우 드실 때 참고하세요. 

 

 

한참 가열이 된 후 고기를 올리고요, 한우니만큼 너무 많이 굽지 않고 살포시 구워 먹는 것이 한우 본연의 맛을 느낄 수 있는 방법입니다.  진짜 한우 구이 맛 하나는 끝내주는 농협축산물프라자 동대구ic점 내 셀프식당.

 

 

너무나 고운 자태를 뽐내고 있는 치마살.  이것이 바로 한우의 위용 아닐까 말입니다. 

 

한우 치맛살은 소 한 마리에서 2.6kg 정도만 생산되는 부위로 씹는 맛이 좋기로 정평이 나 있지요.  소 뒷다리에 인접한 복부 뒤쪽 부분이 바로 치마살이라고 합니다.   안창살이 근육의 발달로 쫄깃하다면 치마살은 그보다 더 부드러운 식감이 끝내주네요. 

 

다음은 갈빗살.

 

갈빗살 역시 빛깔이 너무 좋았고 기름 적당히 마블링이 좋습니다.  고기는 진짜 뭐 입을 댈만한 게 없이 맛이 좋은 농협축산물프라자 동대구ic점입니다.  갈빗살 역시 쫄깃하고 고소한 게 '한우가 달다!'라는 생각이 들 정도네요. 

평소에도  스테이크 먹고 싶거나, 고깃국을 끓일 때, 제사를 모셔야 할 때 역시 항상 저는 이곳에 가서 고기 장을 보거든요.  추천드립니다. 

 

 

 

사온 고기를 다 먹지는 못했는데, 남은 고기는 포장해서 가져올 수 있어요.   고기 포장은 계산 시 카운터에 하면 됩니다.   끝내주는 한우 구이를 먹고 나서는 간단히 식사도 해야죠.   모두 합일하여 소면을 주문했는데 함께 나온 건 역시 김치.

 

 

소면 육수를 어떻게 줄까, 하며 물어볼 만도 한데 아무 소리가 없더니 아주 뜨거운 국물의 국수가 도착했습니다.  면은 적당히 노랗고 양도 보통 정도.   고기 먹고 먹기엔 딱 적당한 양인 듯하네요. 

 

 

이번에는 계산을 하면서 적립카드도 만들어 주더라고요.  보시는 대로 도장 10번을 찍으면 한우육회가 무료라고 합니다.  셀프 식당 계산 기준으로 2만 원 이상 결제 시 도장 하나!   다만 맛있는 점심특선 갈비탕은 제외된다는 게 좀 아쉽기도 하네요.  

 

 

 

농협축산물프라자 동대구ic점

대구 동구 화랑로 494(용계동)

053-944-9905

셀프식당 053-944-9906

주차, 단체, 포장 가능 / 전기차 충전기

 

 

728x90
반응형

댓글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