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Food trip

대구 서변동 맛집 대성한식전문식당 삼겹살 어때요

by 사용자 jinnyhwang 2021. 7. 12.
728x90
반응형


대구 서변동 맛집 대성한식전문식당 삼겹살 어때요


어느 동네가 그렇듯이 식당이 좀 몰려있다 싶으면 돼지고기 삼겹살 전문점은 꽤 많이 있지요? 대구 서변동 역시 마찬가지랍니다. 저는 자주 다니는 곳이라 대구 서변동 맛집 많이 다니는데요, 돼지고기 전문점도 진짜 많이 있어요. 얼마 전에는 서변동 맛집 특집으로 여러 식당을 한 번에 소개드린 바도 있는데 오늘은 콕 찍어 삼겹살 먹고싶을 때 들러보면 좋은 대성한식전문식당 소개로 바로 갈게요.

식당 가기 전에 배가 진짜 많이 고팠던 기억이 납니다. 마음이 바빠진 우리는 미리 전화로 삼겹살 먹겠노라 준비해달라고 전화까지 했었네요. 미리 상차림이 되어 있고 고기도 금방 나와서 그나마 빨리 식사를 할 수 있었던 기억.

고기 맛집이야 꽤 많이 있긴 하지만 푸근하고 친절한 사장님의 응대를 받는 건 꽤 즐거운 일입니다. 특히 돌판 혹은 솥뚜껑 같은 철판 위에서 고기도 굽고 김치도 굽고 콩나물도 굽는 등등, 지금은 추억 속에 있는 맛일지 모르지만 다양한 풍미를 즐길 수 있는 곳이기도 해요. 숯불이 대세인 요즘이지만 철판 위에서 다양한 음식 구워 먹는 즐거움이 가득한, 서변동 대성한식전문식당입니다. 상호가 아예 식당까지 붙어서 한식 전문이라고 나타내고 있네요.

그릇 가득 담아내는 반찬들, 대성한식전문식당의 매력이기도 합니다. 나물 찬을 맛있게 하니까 거의 남길 일이 없어요. 한 번 더 주문할 때는 적당량을 요청하고 가급적 다 비우는 타입이랄까.

이날 우리가 먹은 건 국민 외식 메뉴 삼겹살. 대성한식전문식당은 흑돼지 삼겹살을 판매하고 있고요 콩나물과 고사리 나물이 특별히 맛이 좋아요. 또 이들은 고기 구우면서 고기 기름에 같이 구워 먹으면 그 맛이 두세 배는 더해지는 것 같아요.

큰 조각으로 준비되어 나오는 삼겹살은 100g을 1인분으로 가격을 책정하고 있습니다. 참기름과 소금을 담은 소스 그릇은 1인에 각 하니씩 준비되고 덜어먹을 수 있는 개인 접시까지 준비되네요. 가스불 위에서 철판 위에 굽는 삼겹살. 요즘은 숯불이 많아서 이런 집 찾는 게 더 힘든 것 같아요.

솥뚜껑 삼겹살이 한창 유행할 때의 기분을 느낄 수 있답니다. 무엇보다 삼겹살 기름에 구운 김치가 저는 너무 맛있어요. 그래서 이번에도 한 접시 가득 올리고 고기와 함께 김치도 구워 주었습니다.

지글지글 고기 익어가는 소리. 배고파서 마음은 바쁘고요 이럴 때일수록 고기는 더 천천히 익는 것 같아요. 지금도 군침이 스읍~ 돌고 있는 이 상황. ^^ 배고파요.

배가 많이 고프기 때문에 첫판은 김치만 올리고 고기를 부지런히 구워 줍니다. 먹기 좋은 한입 크기로 자르고 익은 것 먼저 호호 불며 먹방을 시작하네요. 밑반찬도 좋고 고기 맛도 괜찮고 사장님도 친절하시니 소소한 모임이 있을 때 한 번씩 들렀던 터라 이제는 고기 먹는 방법도 나름의 절차를 만들어 놨다고나 할까요?

고기 한 판 먹고 급한 허기를 면하고 나면 이제 고기도 구우면서 마늘과 고사리나물을 올립니다. 고사리가 구워내면 풍미가 정말 좋아요. 평소 고사리나물 반찬은 안 좋아하는 저도 이렇게 구워 먹으니까 자꾸만 젓가락이 가더라고요.

얼마나 먹음직스러워요!! 세상에. 오늘 저녁에도 당장 삼겹살 한 판 굽고 싶다 생각 듭니다. 맛있는 거 요즘 너무 많고 많이 먹으니까 자꾸만 옆으로 몸이 건강해지고 있어요. ^^ 맛있는 거 먹는 거 저는 언제나 찬성이지만 건강 챙기는 운동도 같이 겸하면 좋을 것 같아요. 갑자기 삼겹살 앞에서 반성 모드가 되는 시점. 하하. 지금은 오로지 서변동 맛집 탐방 생각만 하렵니다.

김치에, 마늘에, 고사리나물에 부추까지. 구웠을 때 풍미 넘치고 맛있는 것들 천지. 고기만 먹으면 어쩐지 섭섭한 게 바로 서변동 대성한식전문식당인 것 같아요.

우리는 식당 갈 때마다 흑돼지 삼겹살을 주문해 먹는데요, 식당 이름처럼 대성식당은 한식 전문으로 찌개 정식부터해서 불고기볶음, 생선구이, 탕, 찌개 등 참 다양한 메뉴가 많습니다. 그저 무심히 들어와 찌개백반 한 끼 먹고 가는 1인 손님도 있고요 모임으로 작정하고 삼겹살을 굽는 테이블도 있지요.

가벼운 술 한잔에 먹을 수 있는 떡갈비, 파전, 미나리전, 부추전 등도 좋아요. 친절한 사장님도 그렇지만 주방을 담당하는 주방 이모님도 요리 솜씨가 보통은 아니라는 생각이 듭니다.

한 번 구워 먹으면 더 달라고 하는 게 바로 이 김치. 인심 좋게 리필할 때도 고민 없이 인상 쓰지 않고 넉넉하게 챙겨주는 게 바로 이 식당의 인심. 먹성 좋은 친구가 있어 식당 가면 여러 경험을 하게 되는데요 김치나, 나물이나 잘 먹고 추가로 달라고 했을 때 떨어졌다며 핑계를 대는 사람들이 꽤나 수두룩 하거든요. 그런 사람들은 크게 성공을 못한다고 저는 생각해요.

이 정도 되면 삼겹살 세 판 째. ^^ 오늘은 내가 쏘는 날입니다!! 김치도 콩나물도 한 번 더 달라고 해서 굽기 시작했고요 세 번째 주문한 삼겹살도 이제 굽습니다. 이쯤 되면 허기는 달랬으니 안주가 된다고 봐야겠죠.^^ 건강에 좋은 마늘도 구워 먹으면 훨씬 덜 맵고 맛이 좋아요.

일행 중에 사람 되려고 마늘 급격히 많이 먹는 친구가 있나?? 생마늘도 또 한 접시 불판 위로 쏟아졌네요. 고기 어느 정도 먹고 구운 콩나물과 김치를 잘게 잘라서 밥을 볶아 먹어도 핵꿀맛. ^^ 이 맛에 우리는 대구 서변동 맛집 대성한식전문식당 오는 것 같습니다. 모습은 그저 작은 동네의 골목식당인데요, 이런 식당이 더 보석같이 맛이 좋으니까. 잊을만하면 생각나는 서변동 고깃집이 틀림없어요.

서변동 근린공원 바로 앞에 있는 대성한식전문식당. 고기 먹었으니 각자 취향대로 후식?? 을 주문해 봅니다. 요즘 시즌이 그렇다 보니 시원한 물냉면은 필수. 얼음 동동 띄워 시원하고 냉면 육수도 굿이네요.

날이 덥지만 곧 죽어도 비빔 원하는 사람은 비빔냉면. 믿고 먹는 주방 이모님의 요리 솜씨. 어떤 음식도 어디 하나 빠지지 않는 것 같아요.

밥 먹어야 할 때는 뜨끈한 된장찌개와 함께 든든하게.

고기를 먹은 사람의 경우는 내면 가격이 5천 원. 그냥 주 메뉴로 냉면을 주문하면 7천 원입니다. (방문 시간 현재로 가격은 변동될 수 있다는 점 기억해주세요. ^^)

식당에서 새롭게 출시했다는 비빔국수도 맛을 봐야지 하면서 주문했는데요, 양념 좋고 국수 면 잘 삶아졌고. 새로운 메뉴가 이렇게 맛있다면 성공. 다음에 와도 한 번 더 먹어보게 됩니다.

고기부터 후식 메뉴까지 완벽했던 하루. 시작은 배가 고파 허겁지겁이었지만 믿고 방문했던 게 전혀 실망스럽지 않아요. 굉장히 크고 깔끔한 고기 전문점이 많은 요즘 이런 골목식당의 숨은 힘, 저로서는 보기도 좋고 만족스럽네요. 다음에 또 소소한 모임 있다면 한 번 들러보지 않을까 싶어요. 특히나 불판 위에서 구워 먹는 김치와 콩나물, 고사리 나물 맛은 그 어느 고깃집과 비교할 수 없이 최대 먹거리니까 말입니다. 대구 서변동 맛집 대성한식전문식당 꼭 챙겨두시고 한 번 들러보시길 바랄게요. 골목상권도 언제나 파이팅!

대성한식전문식당
대구 북구 호국로43길 28-6
서변동 1746-2
053-958-7080


728x90
반응형

댓글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