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Food trip

대구 대표 마약 떡볶이 : 본점과 다를 바 없던 윤옥연할매떡볶이

by jinnyhwang 2022. 3. 31.
728x90
반응형

고민 1도 없이 엄지 척 날렸던

윤옥연할매떡볶이 테크노폴리스점


 

오늘도 반갑죠 요술램프 지니입니다,

 

나란 여자 매운 떡볶이의 고장 대구 사람답게 하루 세 끼니를 떡볶이로만 먹는다고 해도 행복해할 사람이랍니다. 그만큼 떡볶이 사랑이 과하다는 의미가 될 텐데요. 오늘은 대구 대표 매운 떡볶이 중에 마약떡볶이로 불리는 윤옥연할매떡볶이 이야기를 해볼까 합니다. 시민 기자단 활동을 하고 있는 저는 취재 차 달성군 유가읍 테크노폴리스로 넘어갔었는데요, 음식점이 많았는데도 불구하고 극구 떡볶이로 끼니를 먹겠다고 윤옥연할매떡볶이 테크노폴리스점으로 들렀거든요. 

 

대구 신천시장 골목 안에 있던 작은 떡볶이집이었을 때부터 윤옥연 할매를 보면서 떡볶이를 사 먹었고, 대구는 물론 전국에 많이 알려진 떡볶이 성지 대구의 원조 떡볶이 집이기에 체인점도 많이 있습니다. 현재의 본점 방문도 자주 하는 편이지만 다른 동네에서는 어쩔 수 없이 윤할매 체인점 이용도 하게 되죠. 본점의 가격과 맛을 아는 사람들이라면 각 체인점에 100% 만족하는 경우가 잘 없을 것 같은데요, 저 또한 경험상 그렇고요. 

 

그런데 말입니다. 

이번에 방문했던 대구 달성군 테크노폴리스 맛집 윤옥연할매떡볶이 테크노폴리스점에서는 색다른 평가를 하고 왔다는 점 미리 말하고 오늘 맛집 후기 시작해볼까 해요. 맛과 양은 물론 본점에 전혀 뒤지지 않는다 생각이 들었고 고민 없이 저, 엄지 척 날리고 왔지 뭐예요. 또한 친절도는 본점보다 낫다고 할 만큼 가벼운 마음으로 떡볶이 즐기고 왔던 이야기입니다. 

 

 

본점 못지 않은 맛과 양을 자랑하는 윤옥연할매떡볶이 테크노폴리스점 떡볶이 2인분

떡볶이를 좋아하지만 아무 맛 떡볶이를 다 사랑하지는 않는다는 거. 그런 와중에 만났던 대구의 매운 떡볶이 원조 격이랄 수 있는 윤옥연할매떡볶이. 

 

매운 거 잘 못 먹는다면 빈 속에 와르륵 매운 떡볶이 쏟아 넣는 거 조금 자제를 하는 게 좋아요. 맛있는 음식도 좋지만 내 위장 건강이 더 소중하니까. ^^ 윤옥연할매떡볶이 테크노폴리스점 떡볶이 좀 매운 편입니다. 

 

 

아담한 식당 전경.

배고픈 상태라면 맵기를 떠나 떡볶이든 뭐든 먹을 게 막 당길 수 있겠죠. 이날 저의 상태를 이야기하자면, 중앙공원을 들렀다가 주변 상가 내에 있는 스벅을 찾아 커피와 작은 케이크를 한 조각 먹었거든요. 그걸로 허기를 달리고 있는 찰나 제 눈에 들어와 버린 윤옥연할매떡볶이 간판!!

 

작은 가게들이 많이 모여있는 상가 분위기, 그 가운에 입구도 조그만 모습으로 장사를 하고 있더라고요. 이런 경우 매장 장사보다는 배달을 많이 하게 되죠. 방문해보니 역시 그러했습니다. 

 

 

오늘 점심은 이거다! 하면서 야심 차게 식당으로 들어 섰어요. 취식을 못하면 어쩌지 걱정했지만 몇 개의 테이블이 놓여 있는 걸 보고는 가슴을 쓸어내렸지요. 진짜 먹고 싶었거든요. 

 

윤옥연 할매의 특유의 웃음. 익숙한 모습이 반가웠어요. 테크노폴리스점 내부 벽지가 골드바로 채워져 있어 더 마음에 들었는데요 맛있게 먹고 가면 나도 부자 될 것 같은 느낌적인 느낌. 

 

 

주문하는 곳, 음식을 먹은 후 식기를 반납하는 곳이 딱 구분되어 있어요. 처음 방문하는 사람도 한 눈에 알아볼 수 있도록 확실한 구분을 해둔 모습도 굿. 음식 원산지 표시판 잘 구비되어 있고요. 

 

수저, 티슈, 물컵 등은 필요에 따라 셀프로 이용할 수 있도록 해두었습니다. 

 

 

금방 만든 떡볶이가 세상 가장 맛있는 법. 매운 떡볶이는 뜨거워야 제맛. 이곳 역시 주문 즉시 조리를 하기에 10~15분 정도 시간이 소요된다고 안내를 해두었습니다. 

 

손글씨도 잘 썼고, 시간도 딱 적당한 것 같은데 '소요되십니다~' 이것만은 '소요됩니다'라고 해주시면 안 될까.. 막 쓸데없는 TMI 걱정을 해보네요. 하핫. 

 

 

 

카운터 상단에 부착된 대형 메뉴판에서 주문할 음식을 골라 봅니다. 

신천시장에서 시작된 원조 대구떡볶이 윤옥연할매떡볶이는 기본으로 당연 주문이겠죠!!  1인 1떡볶이냐, 1개로 나눠먹느냐의 문제만 고민하면 되었어요. 

 

떡볶이 가격은 1인분 3천 원으로 여느 체인점과 동일한 것 같아요. 

 

본점은???

현재도 떡볶이 1천 원 가격으로 천천천 (떡볶이 1천, 튀김오뎅 1천, 튀김만두 1천) 신화를 이어가고 있지요. 

 

 

떡볶이 외 튀김 메뉴, 추가할 수 있는 토핑도 취향따라 선택합니다. 푸짐하게 즐기고 싶다면 내 취향에 꼭 맞는 세트 메뉴도 살펴보면 좋아요. 

 

큰 고민 안 하는 저는 항상 기본 메뉴에 올인하는 편.

떡볶이는 둘이서 2인분, 즉 1인 1떡볶이로 결정하고 2개를 주문했어요. 배달 위주로 하는 동네 체인점에서는 매운맛 단계도 선택할 수 있었는데 윤옥연할매떡볶이 테크노폴리스점에서는 매운맛 한가지로 운영하네요. 매운거 좋아하고 잘 먹는 저는 크게 고민할 것 없었고 대번에 콜~!! 

 

튀김은 오뎅튀김과 김말이를 시켰고요. 떡볶이 국물에 콕 찍어 먹는 건 별미니까 튀김류는 좋아하는 것으로 선택해서 꼭 같이 주문하세요. 

 

 

선결제라 오늘은 영수증 먼저 인증합니다. 

푸짐하게 먹고 만원의 행복을 십분 즐길 수 있는 게 바로 떡볶이 먹부림이 아닐까 싶어요. 

 

당일 지갑을 들고가지 않아서 현금, 카드 결제는 할 수 없었는데요 따로 계좌 송금으로 처리할 수 있도록 해두었더라고요. 우리 같은 사람이 많은지 카운터 앞에 사장님 계좌번호가 뙇!  적혀 있더라는.

 

 

 

오늘의 만찬!! 이게 바로 만원의 행복.

우와~ 떡볶이에 자신있어 하시던 사장님의 말은 거짓이 아니었네요. 2인분 양이 꽤 많네요. 저는 떡볶이 맛도 좋아하지만 양에도 민감한 편이라... 으흠으흠..ㅎㅎㅎ 

 

 

난 이집 떡볶이 찬성일세!!

고민 없이 엄지 척 날리고 말았습니다. 옛날풍의 그릇 선택도 본점에는 없는 감성인데 마음에 들었어요. (말할수록 나나나 옛날 사람 같아서....)

 

 

떡볶이는 밀떡을 사용하고요 단맛이 별로 없고 후추맛이 강한 윤옥연할매떡볶이만의 특징이 있어요. 바로 이 맛에 한 번 중독되면 계속 찾는다하여 대구 마약떡볶이로도 유명하죠. 

 

떡볶이에 들어가는 채소는 양배추가 유일한데요, 주문할 때 토핑 추가로 양배추 선택할 수 있습니다. 하나 추가 정도는 괜찮지만 양배추 좋아한다고 너무 많이 추가하면 그건 비추. 양배추 때문에 전용 양념의 떡볶이 맛이 희석되어 매운맛이 약간 달라질 수 있으니까요. 

 

 

 

곁들임 정도로 주문했던 튀김. 양은 소소하죠?^^

 

 

 

숟가락으로 양념 농도를 확인해보는데 아주 뻑뻑하고 '쥑이네예' 와와~~ 연신 감탄을 하면서 양념 아끼지 않은 사장님에게 고마운 마음도 들었어요. 아무리 떡볶이라지만 이런 인심 잘 보기 힘들거든요. 

 

밀떡도 탱글탱글. 

 

 

떡 상태, 양념 농도, 양까지 만족하니 엄지 척하지 않을 도리가 있나요. 이게 바로 대구 매운 떡볶이의 진실. 모든 체인점이 다 이렇지는 않다는 게 떡볶이 덕후로서는 약간 아쉽기도 하네요. 

 

 

 

사진을 보고 후기를 적는 이 순간에도 군침이 돌고 너무 먹고 싶어요!! 같은 심정 모두가 느낄 수 있기를 바라봅니다. 대구 윤옥연할매떡볶이는 전국으로 택배로 찾는 사람들도 있다고 하는데 궁금하면 500원?? 아니 직접 맛을 보고 이야기 나눌 수 있길 바라봐요. 

 

마음 같아서는 내가 돈 모아서 체인점 하고 싶다 생각이 들어서 홈페이지 방문도 해보고 있다는. ^^

 

 

튀김오뎅도 양념에 콕 찍어 먹습니다. 

꽤 매워요. 속이 따끔거릴 수도 있고 저는 콧잔등, 목덜미에 살짝 땀이 올라오더라고요. 이런 맛에 대구 떡볶이 먹는 거죠. 맵다 맵다 하면서 다음에 또 찾게 되는 마력. 그래서 마약떡볶이.

 

 

매운맛을 조금 상쇄시켜주기 위해 달걀 2개를 같이 주문했었어요. 걸쭉한 양념에 까서 넣고, 매운맛이 목까지 차 오르면 하난씩 먹어주면 됩니다. 

 

대구 달성군 테크노폴리스 맛집 찾아낸 것은 또 하나의 기쁨이었지만 내 사는 주변에도 이렇게 괜찮은 체인점 있었으면 좋겠다 싶어요. 사무실에서 배달 떡볶이도 왕왕시켜먹는 지니인데요 늘 본점 같은 찐 맛이 그리운 건 어쩔 수 없더라고요. 

 

 

양념 넉넉하고 맛이 좋은 떡볶이. 단돈 만원으로 둘이서 너무 배부르게 먹고 왔던 윤옥연할매떡볶이 테크노폴리스점입니다. 젊은 사장님이 운영을 하고 있는 곳이었는데요 일하면서 유행가를 흥얼거리는 모습이 참 유쾌해 보여서 좋더라고요. 

 

또 하나 꿀팁??

떡볶이 장사하는 분들은 관심 가져보면 좋을 것 같은데, 떡볶이 먹다 눈에 들어온 떡돌이라는 기계가 있네요?? 뭔가 싶었는데 센 불에 올려진 떡볶이를 자동으로 저어주는 기계였어요. 조리 시간이 길지는 않다지만 튀김도 해야 하고 포장도 해야 하는 잔일이 많은 떡볶이 가게에선 제대로 효자노릇 할 것 같더라고요. 

 

내가 떡볶이집 하게 되면 이건 가장 먼저 구매를 할 것 같은 느낌. 한일 떡돌이 기계는 검색하니까 영상도 소개되어 있던데 관심 있는 분들은 찾아봐도 좋을 것 같네요. 

 

대구 원조 마약떡볶이. 

3대 천왕 백종원 님도 다녀갔고 수요미식회나 생생정보통 등 방송 프로그램에 소개된 적도 있지요. 윤옥연할매떡볶이를 제대로 하는 체인점을 만났던 윤옥연할매떡볶이 테크노폴리스점 후기였어요.

 

매콤한 떡볶이가 너무 생각나는 시간입니다. 그러고 보니 오늘 3월의 마지막 날!!  모두에게 좋은 기억으로 남아있는 3월이었길 바라고 4월도 파이팅해 보자고요. 

 

 

윤옥연할매떡볶이 테크노폴리스점 

대구 달성군 유가읍 봉리 608번지 113호

053-611-6669

 

 

728x90
반응형

댓글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