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Food trip

별고을 향토음식점 성주 맛집 고방찬 볼케이돈 코다리

by 사용자 jinnyhwang 2021. 9. 26.
728x90
반응형
경북 성주 안심식당 고방찬 볼케이돈 식당의 코다리찜 한상

별고을 향토음식점 성주 맛집 고방찬 볼케이돈 코다리


별고을 경북 성주 여행에서 별고을 향토음식점 가서 든든한 한 끼 먹고 왔어요. 성주군청과 인접한 거리에 있는 성주읍 내 성주맛집인 고방찬 볼케이돈 식당은 성주형 안심식당이기도 하답니다.

고방찬이란
성주군 대표음식의 브랜드를 지칭하는 것이고요 고향의 맛을 전하는 성주 내 식당을 선정해 성주 향토음식 전문점으로 선정해 식당 이름에 고방찬을 붙인 것을 알 수 있었어요. 고방찬 볼케이돈 식당도 그중 하나.

고방이라는 말은 예부터 집안 살림살이를 보관하는 장소를 일컫는 말인데요 거기에 음식의 의미를 담은 찬을 붙여 만든 이름으로 친숙한 느낌도 있고 재미있는 단어라는 생각도 들어요. 별고을 성주 음식 고방찬을 만나러 성주군 밥집으로 달려가 봅니다.

성주읍에는 성주 가볼만한 곳으로 성주역사테마공원이나 성주 전통사찰 임정사를 돌아보는 여정도 좋아요. 그 주변으로 성주이씨 시비공원 봉산재 등 성주만의 골목 여행을 식사 전후 둘러보는 거 좋아요.

성주 전통사찰을 둘러보고 방문하게 되었던 고방찬 볼케이돈 식당. 간판부터 성주음식 고방찬을 전하는 느낌이 들어요. 볼케이돈은 어쩐지 서구적인 느낌도 들었는데 '돈'이란 글자에 돼지고기 요리도 잘하는구나 짐작을 해봤지요. 역시나 메뉴를 보니 생삼겹, 초벌 삼겹과 참쇠석쇠불고기 정식 메뉴가 대표적인것 같네요.

건물 앞에 주차공간은 넉넉해서 좋았어요.

홀 테이블 외 문이 달린 별실이 있어 우리는 안쪽으로 자리를 잡았습니다. 한창 손님을 치른 모습이 역력했는데 역시나 이곳 성주 맛집이 맞는구나 생각도 했지요.
테이블 위에는 간편하게 볼 수 있는 미니 메뉴판이 있어요. 정식 메뉴가 꽤 다양하게 준비되어 있어요. 그 종류도 다양해서 각자 취향에 따라 좋아하는 정식 메뉴를 주문 해먹을 수 있을 것 같아요.

정식에 나오는 밥은 영양밥으로 돌솥밥이 나온다는 게 또한 매력. 그냥 공깃밥보다는 훨씬 풍미도 있고 즉석밥이라 너무 좋은 거예요.

기본 정식 외에도 고기 메뉴도 즐겨볼 수 있는 성주군청 맛집, 성주의 향토음식점인 고방찬 볼케이돈 식당입니다. 볼케이돈이라는 상호를 되뇔 때마다 어쩐지 폭풍 같은 볼케이노가 떠오르는 건 저만 그런가요? 그래서인지 아무래도 성주 맛집 고방찬 볼케이돈 식당 쉽게 잊히지는 않을 것 같아요.

우리가 주문한 메뉴는??
매콤한 양념이 매력인 코다리가 당겨서 코다리찜 정식을 선택했어요. 다른 정식 메뉴와는 달리 코다리찜 정식은 2인분 이상 주문이 가능해서 둘이 갔던 우리 일행은 코다리찜 하나로 통일.

기본 상차림을 보면 친근한 찌개백반 식당에서 차림 되는 밥반찬 모드로 익숙한 반찬들의 정갈한 모습입니다. 그중에서도 찐 배추를 특제 소스와 함께 내어주는데 이 쌈이 너무 좋았어요.

온기는 없었지만 올망졸망 담아낸 튀김도 나왔어요.




통통한 총각무도 참 실하네요.




마늘종은 그냥 볶지 않고 소스에 조림을 한 것 같아요. 작은 감자 송송 썰어서 만든 감자볶음도 오랜만에 정식집에서 만나보는 반찬이었답니다.

마요 진득하게 묻은 샐러드. 양배추가 아삭하니 좋았어요.

얼마를 기다렸을까 주방에서 코다리찜이 나왔습니다.
2인분 이상으로 주문을 받는 성주 향토음식점 고방찬 볼케이돈 식당에서는 1인당 한 마리의 코다리가 제공되나 봐요. 2인분에는 코다리 두 마리가 나왔고 감자와 콩나물을 따로 넉넉히 담았네요.

또 하나 인상적인 것은 코다리찜을 올린 그릇 바닥에는 누룽지를 깔았더라고요.

음~ 하고 향기 먼저 맡아봅니다.
매콤하면서도 달달한 느낌이 살짝 느껴지면서 입맛을 자극하는 특유의 맛있는 냄새가 나요. 오 맛있겠다 하면서 얼른 식사를 시작했어요.

코다리찜에 이어 바로 지어낸 돌솥밥도 나왔어요.
식당 홀 한쪽에 쭉 늘어서 있는 밥솥을 보는 즐거움도 있었는데요, 눈앞에서 밥 짓는 걸 볼 수 있다는 것도 흥미로웠어요. 영양밥 돌솥. 콩을 포함한 각종 곡물이 가득해서 밥 한 그릇만으로도 영양 만점일 것 같네요.

밥 좀 보세요. ^^

대추도 보이고 여러 종류의 콩과 녹두 등.
돌솥밥 좋아하는 분들이라면 선택해봐도 좋을 성주 맛집 고방찬 볼케이돈 식당입니다.

돌솥밥 너무 맛있네요.
그릇에 퍼담아 보니 윤기가 너무 좌르륵. ^^ 이런 돌솥 우리 집에도 하나 들여놓고 싶다 생각이 들었다니까요. 늘 백미만 먹다가 이런 영양밥 오랜만의 외식에서 너무나 반가웠습니다.

코다리찜은 양념 맛 아주 중요한데, 코다리 잘 익었고 고소함에 양념이 잘 어우러져 맛있어요. 달리 성주 향토음식점이 아닌 것 같습니다. 성주군청, 성주읍에서 멀지 않아 접근성도 좋아요. 대로변에서도 너무 쉽게 찾을 수 있는 고방찬 볼케이돈 식당.

국물과 같이 떠서 코다리 살점 발라먹고 콩나물도 뽀득뽀득 씹어 먹습니다. 돌솥밥과의 조화가 훌륭해요. 양념 맛이 좋으니까 코다리찜 맛 괜찮다는 평이 절로 나오더라고요. ^^ 코다리찜이 맛있으니 다른 음식 또한 성주 맛집답게 맛있게 잘 만들지 않을까 기대도 되었어요.

돌솥밥에선 빠질 수 없는 코스는 역시 누룽지죠. 미리 부어놨던 숭늉이 뜨끈하게 데워지고 솥에 눌어붙어 있던 누룽지가 잘 일어났어요. 밥 한 공기 먹고 또 한 끼의 식사를 하는 기분도 들어요.
성주 맛집에서의 맛있는 한 끼. 그 완벽한 마무리는 역시 돌솥에 먹는 누룽지.
식사 중에 옆 테이블의 빈 그릇을 정리하는 직원분의 소음이 좀 거슬리긴 했는데... 속마음으로는 좀 조용히 정리해달라고 말하고 싶었는데 그냥 참았더랬죠. 고방찬 찬을 담는 그릇이 거의 사기그릇이라 그 소음이 더했는데 정갈함을 담는 것은 그릇에서도 티가 나서 좋긴 하지만 정리할 땐 신경을 좀 써주면 좋을 것 같아요.

고방찬볼케이돈
경북 성주군 성주읍 성주순환로 79
054-933-7227

728x90
반응형

댓글0